상단여백
HOME 뉴스 스포츠
경북도립대 출신 육상 국가대표 3명, 아시안게임 출전이민정, 석미정, 배찬미 선수 200M, 높이뛰기, 세단뛰기 등 출전
예천뉴스 | 승인 2018.08.08

경북도립대학교(총장 정병윤) 생활체육과 육상부 출신 동기 3명이 제18회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출전한다.

생활체육과 16학번 동기인 이민정(시흥시청), 석미정(울산시청), 배찬미(광주시청) 선수가 그 주인공.

이민정

여자 200M, 4×100MR, 4×400MR에 참가하는 이민정 선수는 국내외 경기에 참가하여 1위를 14번(200M 7회, 4×100MR 5회, 4×400MR 1회, 100M 1회)이나 차지했고, 각종 대회 신기록을 3번이나 경신할 만큼 기량이 뛰어나다. 이 선수는 지난해 “2017 코리아오픈국제육상경기대회”에서 200M 부분에 출전에 24.96초의 기록으로 1위를 차지한 경험이 있다.

석미정

여자 높이뛰기에 출전하는 석미정 선수는 1990년대 한국 높이뛰기 간판 김희선 선수의 뒤를 잇는 기대주다. 1.80M의 개인최고기록을 가지고 있는 석 선수 역시 국내외 경기에 참가해 높이뛰기에서만 26회의 우승을 차지한 바 있으며, “2014 한ㆍ중ㆍ일 친선육상경기대회” 2위, “2012 대만오픈국제육상경기대회” 1위를 기록한 바 있다.

배찬미

2013년부터 2017년까지 5년 연속 전국체육대회에서 1위를 휩쓴 배찬미 선주는 세단뛰기 부분 우리나라 최고의 선수다. 각종 육상대회에서 세단뛰기 1위 34회, 멀리뛰기 1위 20회 뿐만 아니라 4×100MR에서도 1위를 15회나 할 정도로 뛰어난 주력을 각춘 배 선수의 개인최고 기록은 13.65M. 세단뛰기에서 각종 대회신기록을 6번이나 갈아치운 경험이 있다. “2014 한국, 중국, 일본 친선육상경기대회”에서 13.49M의 기록으로 2위를 차지한 것 외에 국제경험도 풍부하다.

장세창 생활체육과 교수는 “세 선수 모두 재학시절 각종 대회를 휩쓸어 대학의 명예를 드높였다.”며 “아시안게임에서도 최고의 컨디션으로 최상의 결과를 거두길 응원한다.”며 격려를 아끼지 않았다.

한편, 배찬미 선수는 8월 27일(월), 이민정 선수와 석미정 선수는 8월 28일(화) 예선전을 시작으로 아시아 선수들과 기량을 겨룰 예정이다.

예천뉴스  webmaster@n161.ndsoftnews.com

<저작권자 © 예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예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카메라고발
여백
예천뉴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북 예천군 예천읍 군청앞길 6  |  대표전화 : 054-655-5350  |  팩스 : 054-655-5351
등록번호 : 경북,아00135   |   등록연월일: 2010년 7월 23일   |  발행.편집인 : 이태현  |  대표자 : 이태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태현
Copyright © 2018 예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news123@hanmail.ne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