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도정 소식
무인항공 병해충 119 방제단, 벼 키다리병 공동 방제12일까지 내년도 벼 정부보급종 종자 생산포장 무인헬기로 일제 방제
예천뉴스 | 승인 2018.08.09

경상북도는 「무인항공 병해충 119 방제단」을 통해 내년도 정부보급종 종자 생산단지에 대한 벼 키다리병 공동방제를 일제히 실시하고 있다.

이번 공동방제는 오는 12일까지 안동, 상주, 문경, 예천 등 4개 시군에 무인헬기 4대를 투입, 내년도 경북도내에 보급되는 벼 종자의 70%를 공급하는 생산포장과 인근지역 1,043ha에 대해 실시하여 벼 키다리병, 이삭도열병의 감염을 원천 차단한다.

※ 경북도내 벼 정부보급종 생산포장 : 안동, 상주, 문경, 예천 608ha+주변지역 435ha
☞ 일품벼 등 8품종 3,621톤 생산, 2019년에 농가 보급(도내 소요되는 종자 70% 공급)

벼 키다리병은 벼 꽃이 필 때 병원균이 벼 꽃 속으로 들어가 감염이 되는 병인데 이 병에 걸린 볍씨는 발아한 후 비정상적으로 키가 커지다가 결국 말라죽게 되는데 육묘기(4~5월) 가장 많은 민원 요인이 되고 있다.

키다리병 방제는 약제로 종자를 소독하는 방법을 일반적으로 사용하지만 종자소독을 해도 100% 방제되지 않는 문제점이 있다.

경북도는 전국에서 유일하게 지난 2015년부터 벼 키다리병의 종자 감염을 원천 차단하기 위해 정부보급종 종자생산 포장에 대하여 벼 꽃이 피는 시기에 맞춰 일제 공동방제를 실시하고 있다.

그 결과, 매년 40% 내외의 키다리병 감염률을 보이던 것이 2015년부터 급격히 줄어들어 지난해부터는 8%대 이하로 떨어졌다.

농가에서는 키다리병에 걸린 모판을 엎고 다시 파종하는 노력과 비용 손실을 줄이고 키다리병으로 인한 수량 감소도 막을 수 있게 됐다.

한편,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9일 안동시 풍천면 공동방제 현장을 직접 찾아 119 방제단 운영현황에 대한 설명을 듣고 방제현장을 둘러보며 방제단과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또한, 최근 폭염과 가뭄으로 인한 농작물 생리장해, 병해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들을 만나 농업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청취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무인헬기 방제는 농촌의 고령화로 농작물에 병이 발생해도 방제할 인력이 부족한 농가에 콘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 농업인들은 손쉽게 농사를 짓고 청년들에게는 일자리가 창출되는 무인항공 방제단과 같은 첨단 농업기술 개발에 더욱 힘 쓰겠다”고 밝혔다.

예천뉴스  webmaster@n161.ndsoftnews.com

<저작권자 © 예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예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카메라고발
여백
예천뉴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북 예천군 예천읍 군청앞길 6  |  대표전화 : 054-655-5350  |  팩스 : 054-655-5351
등록번호 : 경북,아00135   |   등록연월일: 2010년 7월 23일   |  발행.편집인 : 이태현  |  대표자 : 이태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태현
Copyright © 2018 예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news123@hanmail.ne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