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도정 소식
‘2021 세계유산축전 안동’ 추석연휴 볼거리 풍성하회마을, 도산서원에서 다양한 공연 개최
예천뉴스 | 승인 2021.09.19

민족 최대의 명절인 추석 연휴 기간에 하회마을과 도산서원 등 안동 세계유산 일원에서 한가위 보름달만큼이나 풍성한 볼거리가 펼쳐진다.

지난 4일부터 시작된 ‘2021 세계유산축전 안동’ 행사는 26일까지 이어진다.

특히 한가위 연휴(18~22일)을 맞아 세계유산의 가치와 의미가 깃든 공연들을 선보인다.

하회마을에서는 하회탈 탄생설화를 배경으로 하여 러시아 마린스키 발레단과 협연으로 재탄생한 무용극 ‘Lotus Love’가 18일부터 22일까지 매일 저녁 7시에 선보인다.

유산전람(만송정)

또 밴드․성악․트로트 등 다양한 장르로 함께하는 ‘예술로 만나는 세계유산’, 하회탈놀이를 길놀이 퍼레이드로 볼 수 있는 ‘별신굿길놀이’, 대한민국 대표 연극 쇼케이스 공연으로 ‘렛츠무브 코리아’ 등이 공연된다.

이 밖에도 종부들의 이야기를 들으며 진행되는 ‘접빈다례’ 체험 프로그램과 ‘유산연회’, ‘안동의 한글문화’등의 전시 프로그램이 마련돼 있다. 

도산서원에서는 퇴계선생의 도산12곡을 다양한 장르의 음악으로 재해석한 음악회 ‘도산12곡’이 18일, 19일, 21일에 열리며, 밴드그룹이 선보이는 국악 팝의 무대로 ‘헤리티지 스테이지’가 마련된다.

도산12곡

체험 프로그램으로는 이동식 역사탐방인 ‘도산서원의 하루’와 퇴계선생의 명상길을 참가자들이 함께 걷는 ‘특집 라디엔티어링’이 준비돼 있다.

‘9월의 봄’을 주제로 한 야간개장도 매일 저녁 10시까지 진행된다.

이번 축전행사는 작년 경주, 안동, 영주시 일원에서 개최된 행사에 이어, 2회째로 “안동의 세계유산 인류의 미래가치”라는 주제로 문화재청, 경상북도, 안동시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재재단, 세계유교문화재단의 주관으로 성황리에 열리고 있다.

경북도는 국내 세계유산 15건 가운데 5건으로 최다 보유 지역으로 석굴암ㆍ불국사, 경주역사유적지구, 한국의 역사마을(하회와 양동), 한국의 산지승원(봉정사, 부석사), 한국의 서원(소수ㆍ옥산ㆍ도산ㆍ병산서원) 등 세계가 인정한 명실 공히 문화유산의 보고(寶庫)이다.

접빈다례

이러한 위상에 걸맞게 경북도는 3년 연속 문화재청이 주관하는 세계유산축전 공모사업에 선정돼, ‘2022 세계유산축전 경북’으로 안동과 영주일원에서 내년에도 새롭게 개최 될 예정이다.

김상철 경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추석연휴 기간에 가족과 더불어 경북의 세계유산을 향유하는 소중한 시간을 가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보다 자세한 사항과 참여방법은 ‘2021 세계유산축전 안동’ 홈페이지(http://whf2021.kr)를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예천뉴스  webmaster@n161.ndsoftnews.com

<저작권자 © 예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예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macmaca 2021-09-19 20:44:54

    @한국 유교 최고 제사장은 고종황제 후손인 황사손(이 원)임. 불교 Monkey 일본 항복후, 현재는 5,000만 유교도의 여러 단체가 있는데 최고 교육기구는 성균관대이며,문중별 종친회가 있고, 성균관도 석전대제로 유교의 부분집합중 하나임.   삭제

    카메라고발
    여백
    예천뉴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북 예천군 예천읍 군청앞길 6  |  대표전화 : 054-655-5350  |  팩스 : 054-655-5351
    등록번호 : 경북,아00135   |   등록연월일: 2010년 7월 23일   |  발행.편집인 : 이태현  |  대표자 : 이태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태현
    Copyright © 2021 예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news123@hanmail.net
    Back to Top